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CEO Briefing > CEO Briefing

CEO Briefing

"CEO Briefing"은 2005년 9월부터 시작한 소보고서로 신속한 현안 분석과 대응방안 제시를 목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2050 대구 에너지 뉴비전, ‘스마트 에너지’

2050 대구 에너지 뉴비전, ‘스마트 에너지’

    

 

 

■ ‘솔라시티’에서 ‘청정에너지 자족도시’로 대구 에너지 비전 변화

○ 대구시는 2000년 국제에너지기구(IEA)에 의한 ‘솔라시티(Solar City)’ 지정을 계기로 솔라시티는 대구시 에너지 정책방향이자 비전으로 작용하였다. 2004년 제정된 「대구광역시 솔라시티 조례」에서는 솔라시티를 지구 온난화로 야기되는 지구환경 변화를 안정시키기 위하여 신재생에너지를 도입ㆍ활용하여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는 환경친화적인 도시로 정의하고 있다.

○ ‘솔라시티’ 비전은 2015년 이후 ‘청정에너지 자족도시’로 나아갔다. 정부정책에 발맞춘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와 대구테크노폴리스의 ‘분산전원형 에너지 자족도시’ 조성이 시발점이 되었고, 이후 도시 전체 수요 전력을 자립화하는 방향으로 확대되었다. 전력 자립화는 분산전원 트렌드에 따른 수요 창출 및 산업 기반을 마련하고, 향후 발생할 수 있는 전력 자립률에 따른 전력요금 차별화에 대응하는 진취적인 에너지 정책으로 평가된다.

○ 그러나 전력 자립화의 핵심사업인 대구국가산업단지 LNG복합발전소 건립 무산으로 현실적인 어려움에 직면하게 되는데, LNG복합발전소는 대구 전력 자립화를 위한 전력 공급의 40% 이상을 차지하는 주요 전력원이기 때문이다. 태양광, 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만으로 전력 자립화는 지금보다 더 엄청난 규모의 보급이 필요하므로 사실상 기대하기 어렵다.

○ 이러한 가운데 2021년 9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ㆍ녹색성장 기본법」(이하, 「탄소중립기본법」) 제정, 2021년 12월 대구 탄소중립 선언 등 주요 정책 및 산업 환경 변화는 대구 에너지 비전의 전환 계기를 제공하였다.

      

■ 에너지를 둘러싼 주요 여건 변화

○ (정책환경) 2030~2060년 사이 탄소중립 목표를 공식 선언한 국가는 137개국이며, 도시 및 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우리나라 또한 2021.10월 탄소중립 비전을 선언하였고, 이에 대구시는 2021.12월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8가지 추진전략을 제시한 바 있다. 온실가스(탄소) 배출량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에너지는 탄소중립 트렌드에 따라 그 역할이 강화될 전망이다.

○ (산업환경) 유럽, 미국, 일본 등 주요국은 탄소중립을 신산업 육성과 성장의 기회로 활용하고 있다. 글로벌 기업들은 저탄소 투자 등 탄소중립 경영전략을 추진하고 녹색분류체계에 따라 에너지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 환경 변화는 지역 에너지산업을 전략적으로 육성할 필요성을 증대시키고 있다.

○ (행정환경)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사업의 일환으로 경북 군위군의 대구 편입이 추진됨에 따라 대구시 행정구역은 69.5% 증가하나, 인구ㆍ주택ㆍ차량 증가는 소규모이며 에너지 소비 비중 또한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비도시지역의 면적이 증가됨에 따라 에너지사업을 위한 대상지 규모가 커질 전망이다. 한편 신정부의 대구공약으로 ‘디지털 데이터 산업의 거점도시 조성’ 추진에 따라 에너지 데이터에 대한 관심이 확대될 전망이다.

  

■ 넷 제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대구 에너지 비전과 추진전략

○ 대구시 여건과 정책환경 변화를 볼 때 전력 자립화를 기반으로 한 ‘청정에너지 자족도시’에서 2050년 넷 제로(Net-Zero)를 지향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관통하는 ‘스마트 에너지’로의 비전 재전환이 요청된다.

○ (비전과 목표) 대구시 에너지 뉴비전으로 ‘넷 제로 지향의 스마트 에너지 중심도시’를 제안한다. ‘스마트 에너지’는 탄소중립 시대 ‘에너지 전환’과 4차 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전환’을 융합하여 청정에너지를 도시 전체에 구현함으로써 미래사회 대응과 도시경쟁력을 강화함을 의미한다. ‘넷 제로 지향’은 대구시 배출량의 95% 이상을 차지하는 에너지 부문 탄소 배출을 첨단융합기술을 활용하여 선도적으로 감축함을 말한다. 이를 위해 ‘스마트 에너지 신산업 육성’과 ‘에너지 부문 온실가스 배출 제로화’를 목표로 설정한다.

○ (추진전략) 대구시 에너지 비전과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3대 전략이 필요하다. 첫째, ‘스마트 에너지 네트워크 확보’ 전략은 에너지 절약 및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을 위한 네트워크 모델을 확보하고 대구시 전체 에너지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둘째, ‘스마트 에너지 클러스터 조성’ 전략은 제조 기반, 데이터 기반, 서비스 기반으로 관련 기업, 기술, 인력 등이 집적할 수 있는 클러스터를 조성한다. 셋째, ‘스마트 에너지 기반 구축’ 전략은 청정에너지 보급 확대 및 시민 참여, 전문인력 양성, 제도 개선 등 스마트 에너지 확산을 위한 기반을 구축한다.

 

* 더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 내용 문의 : 설홍수 연구위원 (shs@dgi.re.kr)053-770-5057

목록 보기

관련사이트 바로가기

Copyright (c) 2015 DGI. All Rights Reserved.

대구본원 : 42403 대구광역시 남구 명덕로 104. 동산관 5,6,7,8층 TEL : 053)770-5000 FAX : 053)770-5039

도청센터 : 36759 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도청대로 455. 홍익관 405호 TEL : 054)841-7351 FAX : 054)841-7226